문화생활

남원관광활성화를 위한 열린 소통 포럼 마련

최고관리자 0 106

 a532dd851060cd2f69d80c4e02a2f275_1535527556_7197.jpg 


 남원시는 28일 함파우소리체험관에서,  관광과 주관으로 관광분야에 관심이 있는 공무원들이 모여 남원시 관광활성화를 위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남원시 최근 5년간 지리산허브밸리, 남원백두대간생태교육장, 남원예촌, 남원시립김병종미술관, 함파우소리체험관 등 문화·관광·생태 시설을 구축해 많은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이에 따라 관광객의 니드(need)를 충족하고 만족할 수 있는 남원여행이 되기 위한 방안이 지속적으로 논의됐다.


 포럼은 장기적으로 남원시가 보유한 문화·관광·생태 자원을 활용한 관광활성화 방안 모색하기 위해 전문가, 관광관련 민간업체 및 시민 대표, 시 관광 및 관련 사업 부서가 소통하고 토론하고자 정기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기획된 자리다.


이날 포럼은 관광활성화 모도를 위한 세부사업에 대한 논의에 앞서 현 정부의 관광정책과 남원시 관광정책을 이해하기 위해 전북연구원의 관광분야 전문가를 초청해 시 관광 관련 직원과 함께, 남원시의 관광환경과 관광정책을 되돌아보며, 앞으로 관광이 활성화되기 위한 세부 방향과 추진할 사업들을 논의했다.


이현재 관광과장은 “관광객이 만족할 만한 남원여행이 되기 위한 사업들에 대하여 많은 고민을 하고 있는데, 국가정책을 이해하고 우리가 가진 자원을 대해 다시 되돌아보면서 이를 관광으로 집약 시킬 수 있는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뜻 깊은 자리였다”며 지속적인 운영으로 우리시 관광발전의 토대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럼은 9월에도 운영될 예정이며, 사업별 관련 부서와 민간업체 및 시민대표가 참여하여, 관련 부서 직원역량강화와 더불어 시민 참여를 도모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