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생활

“여백이 있는 소풍, 남원의 가을줍기”

최고관리자 0 109

69e62411a53a229964bc2cdb493ce6be_1536136460_129.jpg 

남원시는 2018년 가을여행주간을 맞아 “여백이 있는 소풍, 남원의 가을 줍기”로 이미지 브랜드를 정하고 전국을 대상으로 홍보를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가을여행 주간을 통해 남원시는 여행자들의 감성을 만족시키는 관광테마를 소개한다. 대하소설 ‘혼불’의 무대이며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의 촬영지인 ▲서도역 철길 그리고 만산홍엽의 절정의 색을 보여주는 ▲지리산 뱀사골 단풍과 하늘에서 우수수 별들이 쏟아질 듯한 ▲정령치에서의 바라보는 밤하늘을 추천하고 있다.


금년중 500만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4계절 이미지 브랜드를 제작하여 홍보 전략을 추진하고 있는 남원시는 계절마다 남원이 가진 생태와 문화자원을 조화한 감성상품을 발굴하여 여행자가 마음에 담고 가는 관광상품을 만들어 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남원시 관광과 관계자는 관광객들의 이동 추세가 기존의 단체관광 트렌드에서 힐링 위주의 개별적인 감성여행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생태와 문화가 잘 보전되어 있는 남원풍의 목적지 탐방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또한, 여행주간 중 남원의 대표공연상품인“신관사또 부임행차”가 9월 15일부터 10월 28일까지 오후 2시부터 사랑의 광장에서 광한루원까지 이동하며 펼쳐지는데 남원 관광의 흥을 더해줄 것으로 예상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