멸종위기 야생생물Ⅱ급 복주머니란 개화 > 포토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포토 목록

포토

멸종위기 야생생물Ⅱ급 복주머니란 개화

NIB 기자 작성일  -   2017년 06월 01일

본문

 

6_1496301886.jpg

7_1496301943.jpg

 

복주머니란은 우리나라 각처의 산지에서 자라는 다년생 초본이다. 숲 속의 반그늘이나 양지쪽의 낙엽수 아래에서 자란다. 꽃의 모양이 마치  주머니를 연상시켜 복주머니란 또는 요강꽃이라고 한다. 처음에는 ‘개불알란’이라는 이름으로 소개되었는데 이는 자생지 근처에 가면 마치 소변 냄새와 같은 것이 진동을 했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다. 이 밖에도 개불알꽃, 복주머니꽃 등 다양한 이름으로 불린다. 꽃은 5월~6월에 피고   원줄기 끝에 1개씩 달리며 4~6㎝이고 연한 홍자색이다.

 

꽃이 예쁘고 특이하여 무분별한 채취로 인해 개체수가 급감하고 자생지가 훼손되고 있다. 환경부에서 멸종위기 야생생물Ⅱ급으로 지정하여 보호하고 있으나, 복주머니란의 개체수 유지를 위해 야생화 관찰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사진제공 : 지리산국립공원북부사무소(사진촬영일 : 2017.5.31.)

  • NIB 기자 작성일17-06-01 16:26
  • <저작권자 © 남원인터넷신문(방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